상단여백
HOME 뉴스 국내
'2019 서울국제돌봄엑스포' -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18~19일 개최

서울시가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와 공동 주최하는 '2019 서울국제돌봄엑스포‘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18~19일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 참가자들은 '세계와 함께, 서울의 새로운 돌봄'을 주제로 서울 돌봄 정책의 성과를 돌아보고 발전 방안을 모색한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18일 오후 5시 개막식 연설에서 서울시 돌봄 사업의 성과와 향후 방향을 발표하고 '선진 돌봄 도시'로의 발전을 약속한다.

전시회에는 서울시 15개 부서와 25개 전 자치구는 물론 호놀룰루·밴쿠버·예테보리·타이페이 등 6개 해외 도시와 한국보건사회연구원·유니세프 한국위원회 등 10개 기관, 민간 협회 및 기업들이 참여해 총 91개 부스를 차린다.

부스에서는 서울시 돌봄SOS센터, 사회서비스원, 인공지능을 이용한 24시간 스마트 돌봄, 맞춤형 식품 서비스 등을 만날 수 있다.

19일에는 영유아부터 노인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돌봄 정책 콘퍼런스가 열린다. 사회서비스 분야 석학인 마틴 냅 영국 런던정치경제대학교 교수가 '고령화 시대 대응 방안'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전문가들의 연설과 토론이 이어진다.

박원순 시장은 "이번 엑스포를 통해 전 세대 보편적 돌봄으로 한 발 더 다가가는 서울을 선포하겠다"고 말했다.

 

변홍우 기자  bhongw@hanmail.net

<저작권자 © 요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홍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