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름다운 동행
돌봄공백 최소화를 위해 치매어르신에게 ‘인지강화키트’ 배부

공주시는 15일 코로나19 여파로 치매환자 쉼터 프로그램이 중단되면서 발생할 수 있는 돌봄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인지강화키트를 배부키로 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대상자는 치매안심센터 등록 치매환자 중 사례관리 및 고위험군 대상자 500명으로 지속적인 인지강화학습이 필요한 분들을 위주로 전달할 계획이다.

치매어르신들의 인지능력 수준에 맞는 단계별 학습교재인 인지강화키트는 인지훈련을 위한 학습지, 퍼즐과 인지자극을 위한 색칠놀이책, 자가건강운동을 위한 스트레칭기 등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치매안심센터는 관내 60세 이상 주민에게 1년에 1회 정기적인 치매 조기검진를 권장하고 있으며 치매조기검진‧치료비지원‧쉼터 등 기타 치매 관련 상담은 공주시 보건소 치매안심센터 (☎ 041-840-8811)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사회활동이 단절된 어르신들의 어려움 해소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비대면 방식으로 돌봄 공백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변홍우 기자  bhongw@hanmail.net

<저작권자 © 요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홍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