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름다운 동행
서울시 - 노인 돌보는 요양보호사에 마스크 5만8천매 지원

서울시는 노인을 돌보는 요양보호사의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요양시설에 마스크 4만8천매를 배부하고, 재가방문요양보호사에게도 1만매 도합 5만8천매 보건용 마스크를 배부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여러 노인을 돌보는 요양보호사가 감염되면 집단감염이 우려되지만, 공적 마스크 구매가 현실적으로 어려운 요양보호사들은 마스크 공급 사각지대에 놓여 있었다.

시는 요양시설 요양보호사들에게 KF94 마스크 4만8천매를 지원할 뿐 아니라, ‘덴탈 마스크’(치과의사 등 의료진이 쓰는 얇은 일회용 마스크) 6만매를 지원한다. 재가방문요양보호사들에게는 어르신돌봄종사자지원센터 등을 통해 KF94 마스크 1만매를 배부한다. 모두 이번 주 안으로 나눠줄 예정이다.

서울시 복지정책실 어르신복지과 관계자는 “마스크를 구하기 어려워 지원해달라는 요양보호사들의 요구가 계속 있어왔다”며 “앞으로도 요양보호사들에게 마스크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변홍우 기자  bhongw@hanmail.net

<저작권자 © 요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홍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