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아름다운 동행
해남군-치매 기억력 검사 받고 마스크도 보급하는 ‘이동치매안심센터’ 운영

전남 해남군보건소는 이번 치매조기검진 전담팀을 구성해 해남읍 등 관내 경로당 592개소를 찾아가는 서비스는 만60세(1960년생)이상 어르신 2만 8641명을 대상으로 치매 기억력 검사를 무료로 실시하는데 지난 5일부터 찾아가는 이동치매안심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최근 발생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감염병 예방수칙 교육과 함께 건강상태(체온, 혈압)를 확인하고 확산 방지용 마스크도 보급했다.

이를 통해 치매조기검진 집중검진 대상자인 만 75세 이상 치매고위험군 어르신 1만 1616명과 경도인지장애자 164명을 우선순위 대상자로 선정, 일차적으로 검진을 완료하는 한편 만 60세 이상까지 대상을 확대 실시해 치매환자 조기 발굴에 효과를 거두고 있다.

또한 해남군은 지난 2019년 관내 9298명에 대해 치매 조기검진을 실시해 인지저하자 898명을 치매안심센터 내 치매예방교육 및 인지강화프로그램으로 연계했다. 또 치매 환자 및 등록관리 대상자 1771명에게는 영양제, 기저귀, 요실금팬티 등 14종의 물품을 지원하는 원스톱 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해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치매 조기검진은 해남군민이면 누구나 치매안심센터를 방문해 연중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변홍우 기자  bhongw@hanmail.net

<저작권자 © 요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홍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