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국내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한국사회복지협의회 주최 사회복지계 신년인사회 참석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은 1월 8일 오후3시 한국사회복지회관 6층 숙정홀에서 개최된 「2020년 사회복지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하여 사회복지계에 감사를 전했다.

이날 신년인사회에는 한국장애인복지관협회 등 사회복지 분야별 단체장, 전문가 등 관련인사 250여명이 참석하였다. 이자리에서 박능후 장관은 “작년 한해 우리나라 사회복지 발전에 힘써주신 사회복지분야 단체, 기관, 시설임직원 및 전문가 등 사회복지인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또한 “올해 보건복지부는 그간 국정과제 추진의 효과가 국민 삶의 현장에서 느껴지도록 복지예산 82조5000억원을 편성 하였으며 이는 작년대비 10조원을 증액한 역대 최대 예산으로 국민의 삶이 보다 편안하게 느껴질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특히 “2025년 초고령 사회를 눈앞에 두고 있는 상황에서 노인 등의 돌봄에대한 국가적 대응체계 구축 필요성과 함께, 올해 기초생활 보장제도 시행 20주년을 맞아 기초생활 부양의무자 제도의 단계적 폐지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사회복지 종사자 인건비 인상 및 대체인력지원등 처우개선을 지속 추진”할 것을 강조하였다.

끝으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정부와 민간이 힘을 모아야 할 때이므로 정부의 정책추진에 사회복지계의 협조와 동참이 필요하며, 올해도 보건복지부는 사회복지 현장의 의견을 면밀히 경청하고 보다 많이 소통하면서 정책을 추진해 나갈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변홍우 기자  bhongw@hanmail.net

<저작권자 © 요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홍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