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헬스케어
아침 공복에 마시는 물 - 몸에 다양한 건강효과를 가져온다.

기상 직후 공복에 물을 마시면 아침에 발생하기 쉬운 심근경색, 뇌경색 위험을 줄일 수 있다. 자는 동안 땀, 호흡 등으로 몸속 수분이 많게는 1L가 배출되면서 혈액 점도가 높아지고, 이것이 혈관질환 위험을 높이는데 물을 마시면 혈액이 묽어지기 때문이다. 혈액, 림프액 양을 늘려서 밤중 쌓인 노폐물을 더 원활히 흘려보낼 수도 있다. 배변에도 도움이 된다.

아침에 일어났을 때 장은 움직이지 않고 가만히 있다가 무언가를 먹으면 움직이는 '위대장 반사'가 발생한다. 따라서 물을 마시면 장운동이 활발해지면서 배변이 쉬워지는 것이다. 만성 탈수 예방에도 효과가 있다. 특히 고령자는 항이뇨호르몬 분비가 저하돼 만성 탈수 상태인 경우가 많다. 자는 동안에는 수분 공급이 안 돼 탈수가 더 심해진다. 따라서 일어나자마자 물을 마시면 탈수를 막고 신진대사와 혈액순환을 촉진시킬 수 있다.

물 온도는 체온보다 약간 낮은 30도 전후의 미지근한 물이 좋다. 찬물을 마시면 자율신경계가 과도하게 자극받아 부정맥 등 심장 이상 증상이 생길 수 있다. 또한 찬물을 마시면 우리 몸이 정상 체온으로 올리기 위해 불필요한 에너지를 쓰게 된다. 몸이 약한 고령자는 찬물을 마시면 체온이 더 감소하고, 위장 혈류량이 떨어져 소화가 잘 안 되는 등의 문제가 발생할 위험도 있다.

 

변홍우 기자  bhongw@hanmail.net

<저작권자 © 요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홍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