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보 지역정보
보건복지부. 중앙심리부검센터-갑작스러운 사별을 맞은 유족의 애도를 위한 도움서 발간

보건복지부와 중앙심리부검센터는 자살, 사고 등으로 갑작스러운 사별을 겪은 유족을 위해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보낸 유족을 위한 도움서(이하 “유족도움서”)」를 발간 했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 장영진 자살예방정책과장은 “사별을 경험한 후 혼란스럽고 복잡한 감정을 겪는 유족에게 애도 과정에서 경험 할수있는 다양한 감정을 안내하고, 애도 과정에 도움이 될수있는 정보를 알리기위해 유족도움서를 마련하였다”라고 전했다.

유족도움서는 유족의 애도 과정 뿐만아니라 유족에게 도움이 되는 ▲전문기관 정보, ▲유족이 경험 할수있는 정신건강의 어려움, ▲고인과의 관계에 따른 슬픔의 차이 ▲슬픔에 영향을 주는 요소 등 전문적인 정보를 누구나 쉽게 이해할수 있도록 제작 되었다.

유족도움서 발간에 도움을 준 유족이자 작가인 김미향씨는 유족도움서를 두고 “유족도움서 교정 작업을 하며 나 또한 유족으로서의 많은 도움을 얻었다. 유족도움서는 나와 같은 아픔을 겪고 있을 유족들에게 꼭 추천하고 싶은 책”이라고 말했다.

유족도움서는 유족이 일상생활에서 휴대하며 볼수 있도록 핸드북 형태로 제작 되었으며 자살 유족을 위한 누리집(홈 페이지) ‘따뜻한 작별(www.warmday.co.kr)' 을 통해 신청하거나 중앙심리부검센터(02-555-1-95)로 문의하면 된다.

 

 

 

 

 

 

 

 

 

 

 

 

 

 

 

 

 

 

 

변홍우 기자  bhongw@hanmail.net

<저작권자 © 요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홍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